멸종위기종 물장군, 백령도에서 최초 발견 > 에코랜드 환경교실

에코랜드 환경교실

홈 > ECO-LAND(에코-랜드) > 에코랜드 환경교실

멸종위기종 물장군, 백령도에서 최초 발견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1-12-03 14:44 조회43회 댓글0건

본문




종위기종 물장군, 백령도에서 최초 발견

- 서해5도 최북단 백령도에서 멸종위기 야생생물 II'물장군' 서식 확인 -

fd17bd70b286a581aacf92df75975449_1638510

멸종위기 야생생물 II'물장군' / 국립생물자원관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은 최근 멸종위기 야생생물 II급인 물장군이 서해5도에서 가장 큰 섬인 백령도에 서식하고 있는 사실을 최초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물장군은 노린재목 물장군과에서 속하며 몸길이는 4.8~6.5cm로 우리나라 노린재목 곤충 중에서 가장 크다. 물장군의 유충은 약 40일간의 성장 기간을 통해 5번의 허물을 벗고 자라며 성충이 되면 여름부터 가을까지 작은 물고기나 올챙이 등 다양한 수생생물을 잡아먹고 산다.

 

주요 서식지는 농수로나 작은 연못, 저수지 등 고인 습지에서 살고 있으며 도시화로 인한 서식지의 파괴, 농약의 과다 사용 등의 이유로 개체수가 급속하게 줄어들어 2005년부터 멸종위기 야생생물 II급으로 지정되어 보호받고 있다.

 

서해 최북단에 있는 서해5도는 북방계와 남방계 생물의 연결지역으로 생물지리학적, 생태학적으로 가치가 매우 높은 지역이지만 군사분계선과 인접해 연구진들의 접근이 어려워 그간 연구가 다소 미흡한 지역이었다. 국립생물자원관은 올해 '도서지역 수서곤충의 다양성 조사' 연구 사업 중 하나로 서해5도 가운데 소청도, 백령도, 대청도 지역의 자생생물의 서식 실태를 조사했으며, 이번에 백령도에서 대형 수서곤충인 물장군의 서식을 확인했다.

 

지난 2017. ~ 2018. 2년간 서해5도의 생물다양성 정밀 조사를 통해 소청도와 연평도에서 물장군 서식을 확인한데 이어 이번 조사를 통해 백령도에서도 물장군이 서식하고 있음을 처음으로 확인했다.

 

국립생물자원관은 생태학적으로 가치가 매우 높은 서해5도의 다양한 생물 종 서식지가 건강하게 보전될 수 있도록 관련 연구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출처: 환경부 홈페이지

 

 

경기 남양주시 별내면 청학로8번길 39 (광전리) | 주민지원 협의체 위원회

Copyright ⓒ www.에코랜드주민지원협의체.com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로그인 현대이지웹 바로가기